커뮤니티

NEWS

TSK, Xylem과 수처리시설 IoT 및 AI 기술 도입을 위한 MOU 체결
조회수 1331


[사진] TSK워터 이몬드 대표이사(좌), Xylem 이석용 이사(사장대행)(우)


IoT AI 기술 적용 신규사업 발굴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 구축
 

국내 최대 종합환경기업인 티에스케이코퍼레이션의 자회사 티에스케이워터(이하 ‘TSK워터’)는 지난 29일 서울시 송파구에 위치한 TSK 서울 사옥에서 글로벌 물 산업 기술 선도 기업인 Xylem(이하 자일럼’)과 전략적 파트너십 구축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하였다고 30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TSK워터 이몬드 대표이사와 자일럼 이석용 이사(사장대행)을 비롯한 임직원들이 참석하여 성공적인 양해각서 체결을 축하했다.
 

이번 양해각서는 양 사가 국내 수처리시설을 대상으로 IoT(사물인터넷) AI(인공지능) 등의 신기술을 도입하여 환경사업 분야에서도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하고 신규사업 분야를 개척하는데 있어 존중과 신뢰를 바탕으로 상호 협력을 증대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양 사는 상호협력 방안에 대한 논의의 결과로 이번 MOU 체결 이후 IoT AI 등의 선진기술을 국내 수처리시설을 대상으로 검증하여 상용화할 예정이다.
 

TSK워터 이몬드 대표이사는이번 MOU 체결을 계기로 양 사의 강점을 활용해 시너지를 발휘한다면 다가오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발맞춘 성공적인 사업 파트너가 될 것으로 본다앞으로 TSK워터가 보유하고 있는 플랫폼들을 활용한 다양한 신규사업을 추진하여 TSK워터의 경쟁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TSK워터는 약 700여개의 국내 공공하수처리시설 최다 운영실적을 보유한 수처리 전문기업으로 독보적인 운영 노하우와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수처리 뿐만 아니라 폐기물처리, 폐기물에너지, 신재생에너지 등 다양한 공공환경기초시설의 투자 · EPC · 운영 · 유지관리를 수행하고 있다